최종편집:2018-05-11 오후 01:37:5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청와대사회경제문화교육지역별 소식인물출향인지난뉴스실시간뉴스동영상뉴스
경제
전체기사
종합
기업
기획
커뮤니티
나도한마디
공지사항
알립니다
알뜰정보
시안방
 
뉴스 > 경제 > 기획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베란다242’ 김혜선 대표-“창업, 협업 통해 모두가 성장할 수 있어”
이필혁 기자 / dlvlfgur@hanmail.net1250호입력 : 2016년 07월 14일(목) 10:41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 김혜선 대표는 창업자들의 협업이 함께 성장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된다고 밝혔다.
ⓒ (주)경주신문사


지난 2월 청년실업률이 통계 기준 변경된 1999년 이후 처음으로 12%까지 올라 사상 최고치를 경신했다. 청년실업률은 전 연령대 실업률인 4.9%의 두 배 이상 기록할 정도로 심각해지고 있는 실정이다. 지역의 경우 청년들이 취업할 수 있는 회사가 많지 않아 상황이 더 좋지 않다. 많은 젊은이들이 취업을 위해 다른 지역으로 떠나고 있는 현실이다. 본지에서는 청년들이 지역에서 창업을 통해 자신의 삶을 개척하고 있는 사례를 연재한다.

캔들, 압화 액자 등의 소품으로 창업에 나선 ‘베란다 242’ 김혜선(35) 씨는 함께 고민하고 함께 성장하는 협업이 창업자들에게 큰 도움이 될 수 있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3월 압화를 활용한 식물 액자로 창업에 나섰다. 그는 창업이란 거창한 말 대신 자신만의 작업실에서 좋아하는 일을 하는 작은 꿈을 그려가고 있다고 말한다.

“전 창업을 거대한 프로젝트라 생각하지 않았습니다. 그저 나만의 공간에서 좋아하는 것을 할 수 있는 것으로도 행복하죠. 그 행복을 많은 사람들과 공유하고 싶어 창업에 나섰습니다”
그는 나뭇가지 등으로 자신만의 색을 만들어 낸다. 그는 액자를 만드는 것이 아니라 그림을 그린다는 마음으로 작업하고 있다.

“액자 속 나뭇가지들의 구도, 색감을 통해 하나의 이야기를 풀어간다고 생각합니다. 단순히 액자 속 식물이 아닌 하나의 그림과도 같은 의미죠”

ⓒ (주)경주신문사


그는 경주의 아름다운 환경에 매료돼 정착하고 창업까지 하게 됐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느껴지는 경주에 대한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방인으로서 경주와 실제 생활하는 경주는 큰 차이가 있습니다. 주변 환경을 제외하면 경주는 젊은 사람들이 문화적 혜택을 누리지 못합니다. 또한 젊은 사람들이 느끼고 공유할 수 있는 문화가 부족한 것도 사실입니다. 젊은 사람들이 일할 수 있는 공간과 새로운 문화가 필요한 곳이 경주입니다”

그가 창업하며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이 있다. 바로 문화를 공유할 수 있는 장의 마련이다. 그래서 자신의 작업장을 개방해 창업자와 젊음의 소통 공간으로 만들고 싶다는 꿈에 대해 이야기했다.

“이제 막 창업에 나선 제가 누군가를 성장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는 처지도 아니죠. 하지만 저와 같은 생각을 공유하며 함께 발전하는 데 도움을 주는 공간이 생긴다면 모두가 행복할 것 같습니다”

그는 창업이 혼자 해내는 일이라 말하면서도 혼자 간다면 멀리 가지 못한다고 말한다. 혼자서는 빨리 갈 수 있지만 오래가지 못한다는 것.

“창업자들이 서로 다른 아이템으로 하는 일도 다르고 만들어내는 창작물도 다르지만 ‘함께’라는 마음으로 서로 협업해야 합니다. 창업은 경쟁이 아니죠. 개인 창업자들이 함께 성공할 수 있도록 힘이 되어주고 응원해야 합니다”

창업은 혼자만의 노력으로 성공하기 어렵다며 함께 모여 어려움도 나누고 아이템도 공유하는 공간이 생기길 바랐다.

“다른 지역에는 청년 창업가들이 한곳에 모여 협업을 통해 상생하는 공간이 마련돼 있습니다. 경주도 경쟁이 아닌 함께 모여 성장할 수 있는 공간이 생긴다면 경주를 알리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입니다”
이필혁 기자  dlvlfgur@hanmail.net
- Copyrights ⓒ경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최신뉴스
경주시시설관리공단은 토함산자연..  
‘특별할인 이벤트로 편안한 여유..  
작업 중지 해제는 안정성 확보가 ..  
경주시보건소, 생명지킴이 ZERO탄 ..  
청소년상담복지센터 1388 상담 멘..  
경주시선관위, 29일까지 공정선거..  
경주시종합자원봉사단 경주시 자원..  
2017 청소년방과후아카데미 가을운..  
연 발상지 경주서 ‘전국 연날리기..  
경주바다여행 전국사진공모 조광연..  


경주일보 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상호: 경주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5-81-04548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대표 : 손동우 / 발행인 : 정학구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다-0102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