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2019-11-28 오후 07:22:1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정치청와대사회경제문화교육지역별 소식인물출향인지난뉴스실시간뉴스동영상뉴스
사회
전체기사
종합
복지
기획
종교
커뮤니티
나도한마디
공지사항
알립니다
알뜰정보
시안방
 
뉴스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경주미정당 교촌곳간 개관식 열어
엄태권 기자 / nic779@naver.com1416호입력 : 2019년 11월 28일(목) 15:24
공유 : 트위터페이스북미투데이요즘에











경주미정당(대표 정재현)에서 만드는 60년 전통의 쌀국수가 경주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간다. 경주미정당은 지난 21일 교촌마을에서 ‘경주미정당 교촌곳간 개관식’을 20여명의 관계자 및 내외빈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조중호 경주시농림축산해양국장, 교촌마을 심의위원장인 박종희 동국대 교수, 경주미정당 정기율 회장을 비롯한 관계자 등이 참석해 자축과 격려의 시간을 가졌다.


60여년의 전통을 자랑하는 경주미정당은 이번 교촌곳간을 개관함으로써 단순 유통사업을 넘어 스토리텔링을 통해 관광객들에게 체험, 포토존, 먹고 즐길 거리 등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게 된다.


정기율 회장은 “과거 홍두깨를 이용해 면을 만들던 추억과 이야기를 관광객들에게 전하는 동시에 경주의 맛을 널리 홍보하도록 노력하겠다”면서 많은 관심과 응원을 바란다고 밝혔다.


이어 박종희 교수는 경주미정당 교촌곳간의 개관을 축하하며 “오랜 전통만큼 값진 스토리를 경주미정당은 보유하고 있다”면서 “정기율 회장의 경험과 노하우가 경주에 많은 도움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경주미정당 교촌곳간은 체험관, 과거 설비를 재현한 경일제면소, 테이크아웃관, 포토존, 식당 등으로 구성돼 관광객들을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엄태권 기자  nic779@naver.com
- Copyrights ⓒ경주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최신뉴스
한국수력원자력 인사<보직이동>  
2019경주엑스포 45일간 문화 대장..  
화계 류의건선생. 경주 화곡을 읊..  
형산강 물길따라, 이야기따라-형산..  
낭만발레 지젤의 탄생비화  
경주지역 독립운동가 조사·연구·..  
경주시 예산규모는 늘었지만 넉넉..  
경주 균형 잃게 한 문화재보호법의..  
애도사(哀悼辭)-김기조(金基祚) 전..  
경주행복실버대학 가을 힐링캠프  


경주일보 소개 광고문의 개인정보취급방침 찾아오시는 길 구독신청 기사제보 청소년보호정책
제호: 경주일보 / 주소: 경상북도 경주시 계림로 69 / 발행인·편집인 : 손동우
mail: gjnews21@hanmail.net / Tel: 054-746-0040 / Fax : 054-746-0044 / 청탁방지담당관 손동우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382 / 발행·등록일 : 2015년 08월 24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손동우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